김포시, 풍년 기원 첫 모내기 실시
김포시, 풍년 기원 첫 모내기 실시
  • 김포타임즈
  • 승인 2024.05.02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내기 현장./사진=김포시청
모내기 현장./사진=김포시청

김포시(시장 김병수) 첫 모내기가 지난 4월 30일 하성면 마조리 일원에서 실시됐다. 김포시에서는 올해 이른 추석을 겨냥한 조생종 품종부터 모내기를 시작하여 5월 하순까지 4250여㏊ 면적에 모내기가 진행된다.

김포시농업기술센터에서는 그동안 지역에서 많이 재배된 추청벼와 고시히카리 등 일본계 품종 보급량이 점진적으로 축소됨에 따라, 올해 국내 육성 품종 최고급 쌀 생산기술 시범사업 등 벼농사 분야 시범사업을 통해 한가득, 참드림 등 국내 육성 품종을 각 50여㏊ 규모로 확대 보급할 계획이다.

특히 현재 약 40%를 차지하는 ‘추청벼’를 대체할, 김포지역 적응 신품종으로 2022년에 선발된 ‘한가득’ 품종의 확대보급으로 타 지역과 차별화된 김포금쌀 브랜드가치 향상과 쌀산업 경쟁력 강화에 힘쓸 예정이다.

기술지원과 이재준 과장은 ‘김포지역 적응 신품종으로 선정된 ‘한가득’ 품종에 대한 생육기 특성, 병해충 발생정도, 수확량 비교 및 올 가을 소비자 시식회 등을 적극 실시하여, 지역 특화 품종으로 자리메김 할 수 있도록 기술지도 및 홍보에 주력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