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시, DMZ 평화의 길 1박 2일 프로그램 운영
김포시, DMZ 평화의 길 1박 2일 프로그램 운영
  • 김포타임즈
  • 승인 2024.06.16 2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DMZ 평화의 길 거점센터./사진=김포시청
DMZ 평화의 길 거점센터./사진=김포시청

김포시(시장 김병수)는 김포만의 생태문화·역사 자원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DMZ 평화의 길 1박 2일 걷기 프로그램’을 11월까지 운영한다. 참가자들은 집결지인 합정역에서 출발해 한강야생조류공원, 전류리포구가 포함된 DMZ 평화의 길 3-4코스를 걷는 트레킹을 한 뒤, ‘DMZ 평화의 길 거점센터(김포시 월곶면 용강로250번길, 104)’에서 숙박한다.

2일차에는 김포시 대표 관광지인 애기봉평화생태공원 탐방으로 일정이 마무리된다. 도보 여행객들의 쉼터인 DMZ 평화의 길 거점센터는 작년 6월에 오픈한 게스트하우스 형태의 시설로, 쾌적한 편의 시설과 DMZ · 김포 관광에 대한 알찬 정보 제공으로 숙박을 하는 사람들뿐만 아니라 걷다가 잠시 쉬어가는 사람들에게도 반응이 뜨겁다.

프로그램 참가를 희망하는 자는 전용 예약사이트(https://dmztrip.modoo.at)를 통해 신청이 가능하며 1인 5만원의 참가비가 있다. 참가비에는 3식 및 숙박비가 포함된다. 특히 단체 예약(10~20인)의 경우 별도로 문의하여 원하는 날짜에 진행할 수 있어 인기다.

시 관계자는 “오는 9월부터는 당일형 걷기 프로그램도 새롭게 운영할 계획이니,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 앞으로도 김포의 여러 관광자원을 연계하는 특색있는 컨텐츠를 발굴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