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환경재생혁신복합단지, 환경부 위원 평가 거치며 ‘순항’
김포환경재생혁신복합단지, 환경부 위원 평가 거치며 ‘순항’
  • 김포타임즈
  • 승인 2024.06.24 2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 국장 및 자체 평가위원 24일 김포시 방문 현장 확인
올해 하반기 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용역 착수-2033년 완공 전망
김포시는 24일 「김포 환경재생 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 추진 이행사항 현장 확인을 위해 김포시를 방문한 환경부 황계영 환경보건국장 및 환경부 자체 평가위원들과 만남을 가졌다./사진=김포시청
김포시는 24일 「김포 환경재생 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 추진 이행사항 현장 확인을 위해 김포시를 방문한 환경부 황계영 환경보건국장 및 환경부 자체 평가위원들과 만남을 가졌다./사진=김포시청

김포시를 미래첨단산업도시로 변모시키는 김포환경재생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이 본격 시작됐다. 올해 4월 예타통과를 거친 김포환경재생혁신복합단지는 24일 김포를 찾은 환경부 위원들의 평가를 거쳤다. 이에 올해부터 사업이 실질적으로 전개될 예정으로, 올해 말 도시개발구역지정을 위한 개발계획용역발주부터 시작될 계획이다.

김포시는 24일 「김포 환경재생 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 추진 이행사항 현장 확인을 위해 김포시를 방문한 환경부 황계영 환경보건국장 및 환경부 자체평가위원들과 만남을 가졌다.

환경부 및 자체 평가 위원들의 방문은 「김포 환경재생 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의 추진 실적을 평가하고 주요 정책 개선과 성과 창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직접 사업 구역 내 공장단지 일대와 농지, 주택이 혼재된 현장을 확인했다.

김병수 시장은 “환경오염 문제를 근원적으로 해소하고, 첨단기업을 유치해 미래산업기반을 마련할 김포환경재생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김포시는 최선을 다하겠다”며 “환경피해지역의 새로운 환경문제 해결 패러다임이라는 결실을 이뤄 대한민국의 모범적 사례가 될 수 있길 바란다”고 꾸준한 관심과 적극적 협조를 당부했다.

김포환경재생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은 민선8기 들어 지역경제판도 변화, 거물대리 일원의 주민건강, 환경 문제를 동시에 해결하고자 기획된 사업이다. 김포시와 환경부, 한국수자원공사가 2033년까지 총 사업비 5조 7520억원을 투입해 491만9천㎡(약 149만평) 규모의 지속 가능한 친환경 도시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시는 하반기 중 구역 지정 및 개발계획 용역 착수, 2026~2027년에 지구지정 고시 및 실시계획 추진, 2028년 1월에 부지조성공사 개시, 2033년 공사 완료 계획이 수립되어 있다.

한편, 시는 김포환경재생혁신복합단지 조성사업의 경제 효과로 16조 2천억원의 생산효과과 11만9천여명의 고용창출을 전망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