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여중, 학교 안 텃밭 가꾸며 생태감수성 길러
김포여중, 학교 안 텃밭 가꾸며 생태감수성 길러
  • 김포타임즈
  • 승인 2024.07.09 22: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여자중학교(교장 이혜경)는 기후 위기 대응 실천 학교로 탄소중립 생태환경교육을 운영하고 있다. 자연과 어우러지는 교육을 통해 학생의 생태・환경 감수성을 기르고, 지속 가능한 미래, 탄소중립을 위해 노력하는 환경 시민을 육성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학생들은 7월 5일 ‘특색교육 DREAM 7! 함께 가는 삶 꿈꾸기’의 과제로 학교의 생태교육과 연계하여 직접 재배한 텃밭 생산물로 에이드와 무알콜 칵테일을 만들었다. 김포여중은 지난 4월 학교 안에 텃밭을 일구어 학급별로 배분하였다. 학생들은 직접 학급 텃밭의 이름을 짓고, 희망 작물을 선택하고 재배하며 매일 점심 급식 후 텃밭을 찾아와 물을 주고 잡초를 뽑아주었다.

김포교육지원청에서 제공한 통일 옥수수도 이식해 성장 과정을 지켜보고 있다. 학생들은 쉬는 시간과 점심시간을 이용해 텃밭을 살펴보고, 자라나는 작물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식물의 성장 과정에 흐믓한 표정으로 지켜보기도 한다. 또한, 수확한 작물은 아이들끼리 나누어 집으로 가져가 가족들과의 즐거운 식사재료와 이야기 소재가 되었다.

학교 텃밭 업무를 담당하는 서영희 교사는 “텃밭 활동으로 자연의 소중함과 감사함을 가지며 공동 재배를 통해 성취감과 공동체 의식을 함양할 수 있을 것”이라며 4월에 심은 모종으로 엽채소를 수확하고 통일 옥수수를 가꿔 7월에 수확물 나누기 활동을 할 학생들을 생각하며 기대감을 내보였다.

이혜경 교장은 “탄소중립 환경교육 프로그램 중 학생들이 가장 가까이에서 자연과 환경에 대한 이해를 할 수 있는 활동이었다. 자연과 인간이 공존하기 위한 생활 속 실천에 관심을 갖는 환경시민으로 성장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