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아파트 이틀 연속 정전 '430세대 불편' …변압기 화재 탓
김포 아파트 이틀 연속 정전 '430세대 불편' …변압기 화재 탓
  • 김포타임즈
  • 승인 2021.07.27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DB

(김포=뉴스1) 정진욱 기자 = 연일 폭염특보가 발효 중인 경기 김포시의 한 아파트 단지에서 정전이 이틀 연속 발생해 수백여 가구가 불편을 겪고 있다.

27일 한국전력 인천본부 등에 따르면 26일 오후 9시 20분쯤 김포시 감정동의 한 아파트에서 정전이 발생해 430여 세대에 전기 공급이 끊겼다.

전기 공급이 끊긴 이유는 아파트 변압기 3개 중 1개에서 불이 났기 때문이다. 불은 오후 9시 45분쯤 꺼졌으며,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복구 작업이 늦어지면서 주민들은 냉방기기를 사용하지 못해 불편을 겪었다.

해당 아파트는 5개 동이 있는데 이 중 2개동은 오전 4시~5시 사이 전기 공급이 재개됐고, 나머지 3개동은 현재까지 전기 공급이 되지 않고 있다. 앞서 해당 아파트는 25일 오후 7시 50분쯤에도 변압기에서 불이 나 1시간 50분 동안 전기공급이 끊긴 적이 있다.

한전 관계자는 "전력 사용량이 급증하면서 단지 변압기에 고장이 났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