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사 그만 지으세요" 아버지와 다투다 거실에 기름 뿌려 불지른 40대
"농사 그만 지으세요" 아버지와 다투다 거실에 기름 뿌려 불지른 40대
  • 김포타임즈
  • 승인 2022.05.16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5일 오후 1시 30분쯤 경기 김포시 하성면의 한 농가주택 2층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김포서방서 제공)2022.5.16/뉴스1 © News1 정진욱 기자

(김포=뉴스1) 정진욱 기자 = 경기 김포에서 40대 아들이 80대 아버지와 다툰 후 집에 불을 질러 1명이 다쳤다. 경기 김포 경찰서는 현주 건조물 방화 혐의로 A씨(40대)를 입건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15일 오후 1시 30분쯤 경기 김포시 하성면의 한 농가주택 2층 거실에 농업용 경유를 뿌리고 불을 지른 혐의를 받는다.

A씨는 거실에 불을 지른 뒤 얼굴 등에 1~2도 화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불은 주택 100㎡를 태우고 소방서 추산 6000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냈다.

A씨는 "나이가 들어 힘드시니 이제 농사를 짓지 말라"고 말한 것에 아버지 B씨(80대)가 화를 내자 홧김에 불을 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A씨는 아버지와 어머니를 모시고 살았으며, 화재당시 부모는 불을 피해 화를 면했다.

경찰 관계자는 "A씨 치료가 끝나면 경위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