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TX-D 3개 지자체 용역결과 공통점…김포 기점·B/C 1.0 이상
GTX-D 3개 지자체 용역결과 공통점…김포 기점·B/C 1.0 이상
  • 조충민 기자
  • 승인 2020.10.17 21:56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상혁 의원, 16일 국토부 국감에서 지적·김포 출발안 반영 역설

인천시 등 GTX-D 유치 희망 3개 지자체 연구용역 결과에 △김포 기점(起點) △B/C값 1.0 이상 이라는 두 가지 공통점이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박상혁 위원(더불어민주당, 김포시을)은 16일 국토교통부 국정감사에서 이러한 사실을 언급하며 김포를 출발하는 GTX-D 노선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역설했다.

박상혁 의원실에 따르면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D)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위해 △경기도(김포시·부천시·하남시) △인천시 △서울시 강동구 등 지자체 3곳에서 연구용역을 시행했으며 경기도와 인천시, 강동구 등은 각각 연구용역 중간결과, 사전타당성 조사 결과를 국토부에 최근 제출했다.

3개 지자체의 용역결과를 보면 두 가지 공통점이 있는데 첫째, GTX-D 노선 관련 3개 지자체 모두 김포(통진·장기)를 시작으로 하여 서울시 강동구와 하남시를 연결하는 노선을 검토했다는 것이다. 물론 인천시의 경우 인천공항에서 출발, 청라를 거쳐 하남시로 가는 노선도 별도로 검토했다.

둘째, 김포에서 출발해 검단·계양·부천종합운동장을 거쳐 강동구와 하남시로 가는 노선의 B/C 값이 모두 1.00을 넘고 있다. 경기도와 강동구 조사에서는 1.02, 인천시 조사에서도 1.03으로 나왔다.

박상혁 의원은 “광역교통인프라가 확충되지 않은 상태에서 개발된 김포한강·검단신도시와 3기 신도시 지정으로 많은 인구 유입이 예상되는 계양·부천 지역은 광역교통망 구축이 매우 절실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데이브 2020-10-18 15:08:46
바의원은 김포발전을 워해 구래가 마땅히 되야함을 망각하고있다. 꼴보기싫다. 사무실을 장기로올ㅇ겨라

2020-10-17 23:31:32
지라인은 영종 인천공항 시작으로~~

장기출발 2020-10-17 22:21:26
장기역 김포골드라인 환승 이글은 성지가 된다.